STAY BIEN #1 - 비양도와 협재 바다가 있는 제주 한림 STAY

Oda-kahvaltı içinde özel oda · Ev sahibi: 대중

  1. 3 misafir
  2. 1 yatak odası
  3. 2 yatak
  4. 1 özel banyo
Üstün temizlik
Bu ev sahibi Airbnb'nin 5 adımlı üstün temizlik sürecine uymayı taahhüt etmiştir.
Mükemmel giriş deneyimi
Yakın zamanda konaklayan 100% oranında misafir giriş işlemine 5 yıldızlı puan verdi.
Wifi
Misafirler sıklıkla bu popüler olanağı arar
비양도와 협재 바다가 있는 제주 한림의 아름다운 공간

제주 한림읍 옹포리 바닷가 마을에 자리한 비양은 바닷가에 위치한 옹포리 오래된 주택들이 갖고 있는 단아함과 가까운 바다의 지평선의 만남을 형태화 시킨 공간입니다. 드러내지 않지만 은근하게 자기 삶의 기품을 갖기 바라며 매만져진, 이곳은 영화사 명필름 혜화동 사옥을 설계한 윤웅원 건축가에 의해 설계되었고, 수많은 제주 스테이 중에서도 자연과 어우러진 심플하고 모던함이 돋보입니다.

비양은 3개의 객실로 구성되어 있으며, 모두 비양도와 바다가 보이는 전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비양 1은 외부 테라스를 갖추고 있으며 전통 온돌 시스템을 적용한 침상 위에 일본식 다다미를 깔고 편안한 매트리와 침구를 갖추고 있습니다. 욕실은 자연채광과 고급 어메니티가 특별함을 더하고 있습니다.

Mekân
제주도는 나머지 공간으로부터 떨어져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는 ‘섬’입니다.
모든 장소와 문화가 서로 비슷해져가는 이 세계화 시대에서 제주도가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가지고 만들어낸 모습이 소중한 정체성입니다. 양식적인 것에 대한 집착이 아닌 순전히 자연과 필요에 반응한 건축이 그것이고 또한 그것은 우리가 형태의 홍수속에서 잊어버린 건축과 우리 삶의 근본에 관한 것이기도 합니다.
은 바닷가에 위치한 옹포리의 오래된 주택들이 갖고 있는 단아함과 바다의 지평선이 지금의 방식으로 만나서 형태화 되었습니다.
드러내지 않지만 은근하게 자기 삶의 기품을 갖기를 바라는 건물입니다.

Nerede uyuyacaksınız?

Yatak odası
2 tek kişilik yatak

Bu mekân size neler sunuyor?

Wifi
Sokakta ücretsiz park
TV
Klima
Avlu veya balkon
Saç kurutma makinesi
Buzdolabı
Kahvaltı
Özel çalışma alanı
Uzun süreli konaklamalara izin verilir

Giriş tarihini seçin

Kesin fiyatı görmek için seyahat tarihlerinizi ekleyin
Giriş
Tarih ekleyin
Çıkış
Tarih ekleyin

95 değerlendirmede 5 yıldız üzerinden 4,71 yıldız

Temizlik
Doğruluk
İletişim
Konum
Giriş
Kalite/fiyat oranı

Nerede olacaksınız?

Hallim-eub, Cheju, Jeju Province, Güney Kore

비양의 주변에는 1971년 송봉규 선생이 10만여 평의 황무지 모래밭을 개간하여 만든 한림공원이 있으며 코발트 빛깔의 아름다운 바다와 소나무 숲이 한데 어우러진 협재해수욕장과 금능 해수욕장이 있습니다.
소나무 숲에서는 야영도 가능합니다. 협재해수욕장에서 바로 앞으로 보이는 날아온 섬이라는 뜻의 비양도는 도보로 둘러볼 수가 있으며 화산 봉우리까지 오르면 멋진 바다경치와 한라산의 모습을 제대로 볼 수 있습니다.

Ev sahibi: 대중

  1. Mart 2016 tarihinde katıldı.
  • 316 Değerlendirme
  • Kimlik doğrulandı
안녕하세요, 제주 한림읍 조용한 마을에 비양스테이를 운영하고 있는 호스트 D.J입니다! 제주도는 나머지 공간으로부터 떨어져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는 ‘섬’입니다. 모든 장소와 문화가 서로 비슷해져가는 이 세계화 시대에서 제주도가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가지고 만들어낸 모습이 소중한 정체성입니다. 양식적인 것에 대한 집착이 아닌 순전히 자연과 필요에 반응한 건축이 그것이고 또한 그것은 우리가 형태의 홍수속에서 잊어버린 건축과 우리 삶의 근본에 관한 것이기도 합니다. 은 바닷가에 위치한 옹포리의 오래된 주택들이 갖고 있는 단아함과 바다의 지평선이 지금의 방식으로 만나서 형태화 되었습니다. 드러내지 않지만 은근하게 자기 삶의 기품을 갖기를 바라는 건물입니다.
안녕하세요, 제주 한림읍 조용한 마을에 비양스테이를 운영하고 있는 호스트 D.J입니다! 제주도는 나머지 공간으로부터 떨어져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는 ‘섬’입니다. 모든 장소와 문화가 서로 비슷해져가는 이 세계화 시대에서 제주도가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가지고 만들어낸 모습이 소중한 정체성입니다.…
  • Dil: English, 한국어
  • Yanıt oranı: 100%
  • Yanıt süresi: bir saat içinde
Ödeme güvenliği açısından asla Airbnb web sitesi veya uygulaması dışında para havalesi yapmayın ve iletişime girmeyin.

Bilinmesi gerekenler

Ev kuralları

Giriş saati: 16.00 sonrasında
Çıkış: 12.00
Sigara içmek yasaktır
Evcil hayvan yok
Parti veya etkinlik düzenlenemez

Sağlık ve güvenlik

Airbnb'nin üstün temizlik sürecine uymayı taahhüt etmiştir. Daha fazlasını göster
Airbnb'nin sosyal mesafe ve COVID-19 ile ilgili diğer kuralları geçerlidir
Karbonmonoksit alarmı
Duman alarmı

İptal politikası

Hallim-eub, Cheju ve çevresindeki diğer seçenekleri keşfedin

Hallim-eub, Cheju bölgesindeki diğer konaklama yerleri: